세계일보

검색

여야 13일간 총선 레이스 시작…가락시장·이태원·소방서로

입력 : 2024-03-28 10:31:26 수정 : 2024-03-28 10:32:2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한동훈 '이·조 심판' 내세워 지지 호소…이재명 '정권심판론' 부각 출근길 인사
정의당, 이태원 참사 현장…개혁신당 영등포소방서, 새미래는 가락시장서 스타트

4·10 국회의원 총선거 공식 선거운동이 28일 0시를 기해 전국 254개 선거구에서 일제히 막을 올렸다.

국민의힘, 녹색정의당, 개혁신당, 새로운미래 지도부는 선거운동 시작 시점에 맞춰 서울에서 일제히 유세에 돌입했다. 더불어민주당 지도부만 '0시 선거운동'을 하지 않았다.

국민의힘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이 28일 새벽 가락동 농수산물시장에서 4·10총선 선거운동 중 상인과 대화하고 있다. 공동취재

국민의힘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은 0시 정각에 송파구 가락시장을 찾아 '열심히 일하는 생활인을 대변하는 정당'을 내세우며 표심 잡기에 나섰다.

한 위원장은 배추, 과일 도매시장을 둘러본 뒤 기자들과 만나 "이 나라의 운명을 좌우할 중요한 선거운동 기간이 지금부터 시작됐다"며 "국민의힘이 땀 흘려 일하는 생활인을 대변하는 정당이고 그런 분들이 더 잘 살기를 바라는 정당이다. 그런 의미에서 가락시장에서 첫날을 시작한다"고 말했다.

그는 "국민의힘은 정치 개혁, 민생 개혁을 내걸고 전진하겠다. 그 전제로 이·조(이재명·조국) 범죄 세력을 심판하겠다"며 "그것을 넘어 민생과 경제를 저희가 더 제고해드릴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한 위원장은 시장 상인들에게 "몇 시부터 몇 시까지 일하시느냐"고 묻거나 채소, 과일값을 물으며 "물가가 많이 올라 죄송스럽다. 저희가 잘하겠다. 일할 기회를 달라"고 호소했다.

국민의힘 비례대표 위성정당인 국민의미래 인요한 선거대책위원장도 이날 가락시장에서 한 위원장과 함께 첫 공식 일정을 시작했다. 가락시장이 위치한 송파구의 박정훈(송파갑)·배현진(송파을)·김근식(송파병) 후보가 동행했다.

한 위원장은 이날 서울 용산·성동·광진·동대문·강북·도봉·노원구 등을 찾아 지지를 호소하고, 경기 남양주와 의정부도 방문한다.

인천 계양을에 출마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제22대 총선의 본격적인 선거운동이 시작된 28일 오전 인천 계양역에서 시민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공동취재

민주당 이재명 대표는 오전 7시 자신의 출마 지역구인 인천 계양을 출근길 인사로 첫 선거운동을 시작했다.

이 대표는 "국민께서 맡긴 권력과 예산을 사유화하고, 고속도로 노선을 바꿔 사적 이익을 취하려는 부패 집단에, 국민을 업신여기는 반민주적 집단에 나라를 계속 맡길 수는 없다"고 했다.

그러면서 "국민이 주인인 나라, 국민이 행복한 나라, 미래와 희망이 있는 나라를 함께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이날 서울과 인천을 오가며 본격적인 유세를 벌인다.

이 대표는 오전 10시 서울 용산역 광장에서 열리는 '민주당 정권심판·국민승리 선대위 출정식'에 참석한다. 대통령실 인근이라는 상징성이 있는 장소다.

이 대표는 이어 서울 격전지인 서울 중·성동갑과 서울 동작갑, 동작을을 찾아 지원 유세를 하고 마지막으로 인천에서 퇴근길 인사를 할 예정이다.

민주당 주도 비례대표 위성정당인 더불어민주연합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출정을 선언했다.

윤영덕 대표는 "우리가 가진 모든 것을 걸고 압도적으로 승리해야 무능, 무도, 무책임한 윤석열 정권을 심판할 수 있다"며 지지자 집결을 호소했다.

녹색정의당은 0시에 맞춰 서울 이태원 해밀턴 호텔 옆 골목의 이태원 참사 현장을 방문한 뒤 서울시청 합동분향소에서 헌화했다.

김준우 상임선대위원장은 "대통령의 거부권 행사로 입법이 제대로 되지 못한 이태원 참사 특별법을 22대 국회에서 반드시 마무리하겠다"고 강조했다.

천하람 개혁신당 총괄선대위원장이 28일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소방서를 방문, 소방대원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개혁신당 제공

개혁신당 이주영·천하람 총괄선대위원장, 허은아 공동선대위원장, 김철근 선대본부장 등은 0시 영등포소방서를 격려 방문했다.

천 위원장은 "소방과 경찰이나 국군 장병들처럼 우리가 편하게 쉴 때 대한민국의 안전을 위해 노력해주는 분들을 최우선으로 챙기겠다"며 "오랜 기간 현실화하지 않고 있는 수당들도 꼭 챙겨보겠다"고 말했다.

개혁신당 선대위는 이날 오전에는 남양주와 구리를 찾아 선거 운동을 하고, 오후 영등포역에서 중앙당 발대식을 연다. 이어 영등포시장을 찾아 상인들을 만날 예정이다.

이낙연 새로운미래 공동대표가 지난 26일 광주 광산구 수완동 한 4거리에서 시민들에게 출근길 인사를 하고있다. 뉴스1

새로운미래는 0시 송파 가락시장에서 공식 선거운동을 시작했다.

오영환 총괄선대위원장과 비례대표 신정현·주찬미 후보 등은 가락시장 상인들에게 물가 현황 등을 들으며 지지를 호소했다.

조국혁신당 조국 대표는 0시께 부산역에 도착해 페이스북에 출정 선언을 했다. 조국혁신당은 이날 하루 동안 부산을 시작으로 대구, 대전, 서울을 타고 올라오며 릴레이 선거운동을 펼칠 예정이다.

진보당 윤희숙 상임대표는 자당 윤종오 후보로 단일화가 이뤄진 울산 북구를 찾아 표심몰이에 나섰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한지민 '우아하게'
  • 한지민 '우아하게'
  • 아일릿 원희 '시크한 볼하트'
  • 뉴진스 민지 '반가운 손인사'
  • 최지우 '여신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