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카카오뱅크, 200억원으로 금융취약계층의 든든한 지원군 된다

입력 : 2024-03-28 09:53:11 수정 : 2024-03-28 09:53:1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카카오뱅크가 자영업자, 소상공인, 청소년, 노인 등 금융취약계층을 위해 총 200억 원을 지원하는 ‘민생금융지원 자율 프로그램’에 참여한다고 28일 발표했다. 이번 프로그램은 경제 위기 속에서 어려움을 겪는 이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제공하기 위한 것이다.

 

우선 카카오뱅크는 금융 부담 완화를 위해 115억 원을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의 금융 부담 완화에 사용할 예정이다. 보증료 지원 및 지역 신용보증재단 출연을 통해 자금난 해소와 사업 운영 경비 지원을 계획하고 있다.

 

또한 모든 개인사업자 보증서대출 실행시 고객에게 보증료의 절반을 지원하며, 추가로 실행한 고객은 연간 최대 2회까지 보증료 절감 혜택을 받을 수있다

 

포용금융 행보도 있다. 지난해 8개 지역 신용보증재단과의 협약을 통해 30억 원을 출연, 약 500억 원 규모의 상생 협약 보증 대출을 지원했으며, 올해는 지원 범위와 규모를 확대할 계획이다.

 

카카오뱅크는 임대료, 난방비 등 사업 운영에 필요한 경비를 지원해 소상공인의 경영 부담을 완화한다.

 

더불어 총 85억 원을 청소년, 노인 등 금융취약계층 지원에 사용하는데 이는 서민금융진흥원 출연금을 포함한 금액이다.

 

이외에도 카카오뱅크는 고령층 IT 교육 및 금융사기 예방 교육, 청소년 IT 코딩 교육 프로그램 제작을 통해 모바일 금융 안전망을 강화할 예정이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이번 민생금융지원 자율 프로그램을 통해 경제 위기로 어려움을 겪는 이들의 고통을 분담하고, 포용적 금융 활동을 확대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양다훈 기자 yangb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뉴진스 다니엘 '심쿵 볼하트'
  • 뉴진스 다니엘 '심쿵 볼하트'
  • 비웨이브 아인 '미소 천사'
  • 비웨이브 제나 '깜찍하게'
  • 정은지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