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묵은 때를 씻어 내는 인천국제공항…봄맞이 대청소 실시 [한강로 사진관]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 한강로사진관 , 세계뉴스룸

입력 : 2024-03-19 14:58:19 수정 : 2024-03-19 14:59:3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인천국제공항이 봄을 맞아 19일부터 외부 유리창 정비 등 여객터미널을 비롯해 교통센터 등 인천공항 주요시설물에 대한 대청소 및 환경정비 작업에 들어갔다.

 

특히 면적 약 22만㎡, 10만여 장에 달하는 인천공항의 외벽유리 청소는 고소장비 및 전문 인력을 투입해 평소 청소가 어려웠던 외관 유리의 먼지를 제거하고 물 세척을 진행한다.  

이날 유리창 청소를 맡은 인천공항운영서비스 환경미화운영그룹 직원들은 제1터미널에서 유압리프트장비를 이용해 겨우내 묵은 때를 씻어냈다. 

 

인천국제공항공사 이학재 사장은 “올해 해외여행객 증가로 항공수요가 코로나19 이전으로 완전히 회복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주요시설에 대한 대대적인 환경정비를 통해 공항 이용객들에게 더욱 쾌적한 공항 서비스를 제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남제현 선임기자 jehyu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여자)이이들 미연 '순백의 여신'
  • 전소니 '따뜻한 미소'
  • 천우희 '매력적인 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