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개혁신당 이낙연 공동대표(가운데)가 13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제3지대 각 세력과 합당 후 처음으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양당 독점 정치구조 혁파 각오를 밝히고 있다. 왼쪽부터 금태섭 최고위원, 양향자 원내대표, 이 공동대표, 이준석 공동대표, 조응천 최고위원.


이제원 선임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뉴진스 민지 '반가운 손인사'
  • 뉴진스 민지 '반가운 손인사'
  • 최지우 '여신 미소'
  • 오마이걸 유아 '완벽한 미모'
  • 이다희 '깜찍한 볼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