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경기도, 양봉산업 육성 3개 사업에 57억원 투입

입력 : 2024-02-13 09:35:41 수정 : 2024-02-13 09:35:4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기도는 올해 양봉산업의 발전과 산업 여건 개선을 위해 3개 사업에 57억원을 투입한다고 13일 밝혔다.

 

경기도 내 양봉사업 규모는 2010년 1749개 농가 12만3613봉군에서 2020년 25만3043봉군으로 늘었다.

 

그러나 2022년 이후 질병과 기후변화 등으로 많은 피해를 보고 있다.

 

이에 도는 올해 양봉산업 경쟁력 강화와 현대화에 55억6000만원, 우수 신품종 벌 지원에 1억3000만원, 꿀벌에 피해를 주는 말벌 퇴치 장비 지원에 1000만원 등 모두 57억원을 투입할 방침이다.

 

또 6300마리의 여왕벌을 시군별 거점 농가에서 사전 증식해 겨우살이 꿀벌 피해 농가 발생 때 신속하게 공급할 계획이다.

 

경기도는 최근 2년간 원인을 알 수 없는 월동 꿀벌의 폐사·실종으로 8만8000봉군의 피해를 봤다.

 

이강영 경기도 축산정책과장은 "양봉은 축산업의 중요한 축을 담당하고 있으며 생태계의 유지 및 보전에 없어서는 안 되는 산업"이라며 "양봉산업의 발전과 현안 해결을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송동근 기자 sd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수주 '청순 매력'
  • 홍수주 '청순 매력'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