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혼 한 번 해봐라”…조영남, 신동엽에 권유, 왜?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4-02-10 17:06:54 수정 : 2024-02-10 17:06:5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KBS2 ‘불후의 명곡’ 캡처

 

가수 조영남(78)이 개그맨 신동엽(52)에게 ‘이혼 한 번 해보라’고 조언해 논란을 예고했다.

 

10일 오후 방송되는 KBS2 ‘불후의 명곡’이 ‘아티스트 조영남 편’으로 꾸며지는 가운데, 조영남이 자신의 이혼 경험을 꺼내놓는다.

 

조영남은 자신의 히트곡 ‘사랑 없인 못 살아’에 대한 비하인드를 전하던 중 “사람들이 이 노래가 나와 어울리지 않는다고 한다. 내가 두 번씩이나 이혼을 하지 않았나”라고 운을 뗐다.

 

KBS2 ‘불후의 명곡’ 캡처

 

그는 “이 노래를 부를 때마다 ‘내가 사랑에 너무 오버했구나’ 그런 생각을 한다. 난 이 노래를 부를 자격이 없다”는 자아성찰을 내놨다.

 

이에 MC 신동엽은 만남과 헤어짐이 뜻대로 되지 않는다며 위로의 말을 건넸다. 그러자 조영남은 “이혼 한 번 해보라. 이런 생각이 안 드나”라고 말했다. 결혼 생활 17년이라는 신동엽에게 조영남은 “나는 13년까지 살았다”고 말한다.

 

신동엽은 “조금 힘들 때마다 선배님 말씀 명심하고 ‘나는 절대 이혼하지 않으리라’ 생각하면서 다복하게 행복하게 살겠다”고 훈훈하게 마무리했다.


서다은 온라인 뉴스 기자 dada@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뉴진스 민지 '반가운 손인사'
  • 뉴진스 민지 '반가운 손인사'
  • 최지우 '여신 미소'
  • 오마이걸 유아 '완벽한 미모'
  • 이다희 '깜찍한 볼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