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국힘, ‘욕설 논란’ 우상호에 “구태 운동권 정계 은퇴해야”

입력 : 2024-02-10 05:00:00 수정 : 2024-02-09 18:20:2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대한민국을 더는 구태 운동권 세력에 맡겨둘 수 없다"
뉴스1

국민의힘은 8일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을 비판하며 욕설을 사용한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의원을 겨냥해 "대한민국을 더는 구태 운동권 세력에 맡겨둘 수 없다"며 정계 은퇴를 촉구했다.

 

윤희석 선임 대변인은 논평에서 "우 의원은 총선 불출마로 그칠 것이 아니라 그대로 정계 은퇴하면 된다"며 "방송에 나와서까지 상대 당 대표에게 저급한 욕설을 쓰는 걸 보니 평소 모습은 어떨지 안 봐도 훤하다"고 말했다.

 

윤 선임대변인은 "운동권 후배들에게 그 지위, 그 자리를 세습할 생각은 그만 접으라"며 "운동권의 구시대적 마인드, 끼리끼리 문화, 비뚤어진 특권 의식이야말로 대한민국 발전을 가로막고 있는 돌덩어리"라고 비난했다.

 

그는 "우 의원으로 상징되는 86 운동권들이 대한민국 발전과 정치 개혁을 위해 할 일은 남아있지 않다"며 "국민의힘은 이번 총선에서 '86 운동권 특권 세력 청산'이라는 시대정신을 반드시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우 의원은 전날 JTBC 인터뷰 방송 중 한 위원장의 "만약 검사 독재가 있었다면 이재명 대표는 지금 감옥에 있을 것"이라는 발언에 대해 "쓸데없는 소리하고 지X이야"라고 말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
  • 르세라핌 카즈하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