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교통사고 낸 후 새해인사’ UN 출신 김정훈, 음주 측정 거부 및 치상 혐의 檢 송치

입력 : 2024-02-08 18:00:25 수정 : 2024-02-08 18:05:2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찰, 김씨 음주측정 거부 혐의로 입건… 조사 결과 김씨의 과실이 더 큰 것으로 보고 치상 혐의 추가 적용
가수 겸 배우 김정훈 인스타그램 갈무리.

 

교통사고를 낸 뒤 경찰의 음주 측정 요구를 거부한 혐의로 입건됐던 남성 듀오 UN 출신 가수 겸 배우 김정훈(44)씨가 검찰에 넘겨졌다.

 

서울 수서경찰서는 김씨를 음주측정 거부 및 교통사고처리특례법상 치상 혐의로 지난 6일 불구속 송치했다고 8일 밝혔다.

 

김씨는 지난해 12월29일 새벽 3시30분쯤 서울 강남구 일원동 남부순환로 일대에서 차량을 운전하던 중 진로를 변경해 앞서가던 차량과 부딪히는 사고를 냈다.

 

경찰은 현장에 출동해 김씨에게 음주 측정을 세 차례나 요구했으나, 김씨는 모두 거부했다.

 

경찰은 당초 김씨를 음주측정 거부 혐의로만 입건했지만, 조사 결과 김씨의 과실이 더 큰 것으로 보고 치상 혐의를 추가로 적용했다.

 

김씨는 음주 측정 거부로 입건된 후 이틀 만인 12월3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새해엔 다들 좋은 일만 있기를 Happy New Year~”라는 글과 함께 자신의 얼굴이 담긴 동영상을 올린 사실이 알려져 더욱 논란에 휩싸였다.

 

김씨는 2011년 7월에도 음주 운전을 하다 적발돼 면허가 취소된 바 있다. 당시 그는 혈중알코올농도 0.129%의 만취 상태였다. 김씨는 사과문을 공개한 뒤 짧은 자숙 기간을 거쳤고 이내 활동을 재개한 바 있다.

 

한편, 김씨는 2019년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 출연 도중, 전 연인에게 임신중절을 종용했다는 의혹에 휩싸여 활동을 중단하기도 했다. 이후 법정 공방을 벌여온 전 연인에게 1억원의 손해배상을 청구했으나 1심에서 패소했다.


현화영 기자 hh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안현모 '부드러운 진행'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