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영화 ‘서울의 봄’ 흥행에… 장태완 회고록 재출간

입력 : 2024-02-08 18:23:37 수정 : 2024-02-08 22:30:3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김오랑 중령 아내 에세이집도

영화 ‘서울의 봄’이 지난해 최고 흥행작으로 떠오르면서 12·12 군사반란을 주도한 전두환 전 장군과 대립각을 세운 고(故) 장태완(1931~2010) 수경사령관의 회고록(사진)이 재출간됐다.

1993년 ‘12·12 쿠데타와 나’(이콘)라는 제목으로 출간된 회고록은 이후 절판됐지만 영화의 인기에 힘입어 이번에 복간됐다.

 

반란군을 막다가 숨진 김오랑 중령의 아내 고 백영옥(1948~1991) 씨가 쓴 ‘그래도 봄은 오는데’(밥북)도 재출간됐다.


김수미 선임기자 leol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
  • 르세라핌 카즈하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