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강릉 해상서 어선 2대 충돌… 50대 선장 숨져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2-08 12:48:21 수정 : 2024-02-08 12:48:2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강원도 강릉 해상에서 어선 두 대가 충돌하는 사고가 나 50대 선장이 숨졌다.

 

8일 동해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40분쯤 강릉시 금진항 인근 해상에서 어선 A호(5.6t급·승선원 4명)와 B호(21t급·승선원 4명) 간 충돌사고가 났다.

 

사고가 난 A호가 금진항에 정박돼 있다. 

신고를 접수한 동해해경은 묵호파출소 연안구조정과 인근 경비함정, 동해해양특수구조대를 현장에 급파했다.

 

두 어선은 다른 선박에 예인돼 금진항에 입항했다.

 

이 사고로 A호 50대 선장이 심정지 상태로 병원에 이송됐으나 결국 숨졌다.

 

다른 선원들은 건강에 이상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동해해경은 승선원들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할 방침이다.


강릉=배상철 기자 bsc@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안현모 '부드러운 진행'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