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홍준표의 분노 “위약금 주더라도 클린스만 해임하라”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4-02-08 10:59:39 수정 : 2024-02-08 11:09:1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8일 홍준표 대구시장이 위르겐 클린스만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을 해임하라는 글을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렸다. 홍준표 페이스북 캡처

 

홍준표 대구시장이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카타르 아시안컵’ 우승에 실패한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의 위르겐 클린스만 감독 해임을 요구했다.

 

홍 시장은 8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 “위약금이라도 주고 (클린스만 감독을) 해임하라”고 촉구했다.

 

이어 “해당 위약금은 잘못 계약한 축구협회장이 물어내라”며 “무능과 무기력을 입증한 감독에게 차기 월드컵까지 지휘봉을 맡길 수 있겠냐”고 일갈했다.

 

그러면서 “외국인 코치라면 사족을 못 쓰는 한국 축구의 사대주의를 버리라”며 “우리에게도 세계적인 지도자들이 있다”고 강조했다.

 

홍 시장은 전날에도 아시안컵 결승 진출에 실패한 클린스만 감독을 비판하는 글 세 개를 SNS에 잇따라 올렸다.

 

또 외국 감독보다 훌륭한 국내 감독으로 박항서 전 베트남 대표팀 감독과 황선홍 아시안게임 대표팀 감독 등을 거론하며 “축구 사대주의를 이제 청산해야 할 시점”이라고 짚었다.

 

한편 지난 7일 일본 스포츠 전문 매체 ‘스포치니’의 가키우치 가즈 기자는 자신의 SNS를 통해 “대한축구협회 관계자로부터 흥미로운 정보를 들었다”며 “요르단전 패배 후 클린스만 감독의 거취가 주목을 받고 있는데, 준결승 진출이 최소 성과였던 것으로 보인다. 자동 해임은 불가능하며, 만약 8강에서 탈락했다면 위약금 없이 해임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아울러 “클린스만의 계약 기간이 2년 반 남았다. 위약금은 꽤 높다”고 설명했다.


백진호 온라인 뉴스 기자 kpio9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
  • 르세라핌 카즈하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