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日 20대 남 절반 이상, 여 37% 성관계 경험 없어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4-02-08 09:25:44 수정 : 2024-02-08 09:25:4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일본 도쿄 시나가와역에서 통근자들이 출근하고 있다. 셔터스톡 캡처

 

일본의 20대 남성 절반 이상과 여성의 37%가 성관계 경험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7일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일본가족계획협회는 지난해 11월 인터넷을 통해 일본 전국의 18∼69세 남녀 5029명을 대상으로 성생활 등 실태를 조사했다.

 

그 결과 전체 조사 대상자 가운데 ‘성관계 경험이 없다’고 대답한 비율은 남성의 경우 19.2%, 여성은 16.5%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 2020년 직전 조사에서 남성 13.3%, 여성 9.4%이던 것보다 더 높아진 형태다.

 

특히 청년층에서 ‘성관계 경험이 없다’고 답한 형태는 더 높게 나타났다.

 

20대 기준 남성의 경우 51.7%, 여성은 37.0%가 ‘성관계 경험이 없다’고 대답했다.

 

이것은 성관계 자체에 대한 연령대별 관심도의 격차에도 반영됐다.

 

‘성관계를 하고 싶으냐’는 질문에 대해 ‘그렇다’고 답한 남성은 30∼60대의 경우 모두 85% 이상을 기록했다.

 

반면 10대와 20대 남성은 63.4%에 그쳐 청년층 남성이 성관계에 대한 관심도가 다른 세대보다 현저히 낮은 모습을 보였다.

 

이와 함께 결혼한 기혼자의 경우 1개월 이상 배우자와 성관계를 갖지 않는 이른바 ‘섹스리스’의 비율은 64.2%로 나타났다.

 

이는 직전 조사 당시 51.9%이던 것보다 12.3% 많이 늘어난 수치다.

 

이에 대해 기타무라 구니오 일본가족계획협회 회장은 “기혼자의 섹스리스에 제동이 걸리지 않는 상황”이라고 평했다.


현지용 온라인 뉴스 기자 hj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
  • 르세라핌 카즈하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