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준석 “내가 집권하면 모조리 감옥 보내겠다” 생방송 중 ‘욕설’ 분노

입력 : 2024-02-08 06:10:00 수정 : 2024-02-08 02:31:5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유튜브서 ‘언론사 압력’ 제보 전하며 “나쁜 놈들” 욕설
이준석 개혁신당 대표가 지난 6일 유튜브 실시간 방송을 진행하고 있다. 유튜브 여의도재건축조합 갈무리

 

이준석 개혁신당 대표가 “한 권력자가 개혁신당 관련 내용을 다루지 말라고 언론사에 압력을 넣었다”는 내용의 제보를 받았다고 주장하며 분노했다.

 

이 대표는 6일 천하람·이기인 최고위원 등과 함께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여의도재건축조합’ 실시간 방송에서 “모 언론사에서 유튜브 담당으로 일하고 계시는 당원인데, ‘상당히 힘이 센 누군가가 자기 언론사에 이야기해서 개혁신당 관련 내용을 다루지 말아 달라고 해서 한창 개혁신당 이야기를 많이 다루다가 요즘 안 다루기 시작했다’ 이런 얘기를 했다”고 전했다.

 

그는 “제가 나중에 집권하는 날이 오게 되면 그렇게 압력 넣은 인간들, 고스란히 감옥 보내겠다”며 “그러니까 그날이 올 때까지 홍보를 계속해달라. 그놈들은 무조건 감옥을 보내겠다”고 분노했다.

 

이어 “뻥치는 것 아니고, 자료는 다 확보돼 있다. 유튜브에서 개혁신당 주요 인사들이 출연하는 영상을 올리는 과정에서 (언론사) 임원급 인사에게 힘이 센 쪽에서 연락해 제지했다는 이야기를 전해 들은 것”이라며 “정말 미친 사람들이고, 참 나쁜 놈들”이라고 덧붙였다.


김수연 기자 sooya@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
  • 르세라핌 카즈하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