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저녁까지 종일 도어스테핑 기사로 뒤덮여” 尹대통령이 직접 밝힌 중단 이유

입력 : 2024-02-07 23:28:50 수정 : 2024-02-07 23:28:4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KBS특별대담서 “언론과 접할 기회 만들 것”
윤석열 대통령이 지난 4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KBS와 특별대담을 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윤석열 대통령이 2022년 말 도어스테핑(출근길 약식 회견)을 중단한 이유에 대해 “대통령과 국민 사이에 메시지 소통에 효과적이지 못했다는 비판 여론도 많았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7일 저녁 ‘KBS 특별대담 대통령실을 가다’에 출연해 ‘출근길에 기자들 안 보니까 마음이 편하신가, 아니면 섭섭하신가’라는 질문에 “젊은 기자들을 출근길에 만나는 것이 아주 즐거운 일이었지만, 아침 도어스테핑이 저녁까지 종일 기사로 덮이다 보니까 각 부처 메시지가 제대로 전달 안됐다”며 이같이 말했다.

 

윤 대통령은 “60회까지 (도어스테핑을) 하고 일단 중단했다”며 “언론과 접할 기회를 만들 것”이라고 덧붙였다.

 

윤 대통령은 2022년 8월 ‘취임 100일 기자회견’ 이후 별도 기자회견을 열지 않았다. 도어스테핑은 2022년 11월 이후 중단됐다.

 

이번 대담은 지난 4일 용산 대통령실에서 녹화됐으며 윤 대통령은 별도 자료를 지참하지 않은 채 현장에서 질문에 답변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수연 기자 sooya@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
  • 르세라핌 카즈하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