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포스코이앤씨, 인하대와 저탄소 철강 수소환원제철 연구

입력 : 2024-02-07 13:31:06 수정 : 2024-02-07 13:31:0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포스코이앤씨(옛 포스코건설)가 인하대학교와 저탄소 철강 수소환원제철 연구에 머리를 맞댄다. 포스코이앤씨는 7일 이 같은 내용으로 산학협력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화석연료 대신 수소를 사용해 철을 생산하는 이번 기술은 탄소 배출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다. 포스코이앤씨는 그룹의 2050 탄소중립 실현 및 2027년 준공 예정인 30만t 수소환원제철 시험설비 건설에 기여하고자 한다. 이 분야 유럽형 연구경험을 보유한 인하대와 여러 기술협력을 진행 중이다.

 

협약에 따라 △연구개발, 기술자문 등 협력체제 확립 △인하대 저탄소 철강분야 전공 프로그램 교육과정 자문 △수소환원제철 사업화·해외진출 협력 및 교육·연구 등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이은상 인하대 수소시스템 융합연구소장은 “다양한 형태로 산학협력을 펼치며 철강산업의 2050 탄소중립 실현을 이룰 것”이라고 말했다. 최종문 포스코이앤씨 R&D센터장은 “수소환원제철은 포스코그룹의 필수 사업이다. 인하대의 우수한 연구진과 협업해 기술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인천=강승훈 기자 shka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안현모 '부드러운 진행'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