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차유람, 복귀전 32강에 만족…"빨리 성장해 톱 랭커들과 겨뤄보고 싶어"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2-07 09:35:12 수정 : 2024-02-07 09:35:1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국민의힘에 입당하면서 당구계를 떠났던 차유람이 2년 만의 여자프로당구(LPBA) 복귀 대회를 32강에서 마무리했다. 

 

차유람은 6일 경후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 PBA 스타디움에서 열린 시즌 8차 투어 웰컴저축은행 PBA-LPBA 챔피언십 LPBA 32강전 용현지에게 0-2로 졌다. 차유람은 PPQ 라운드(1차 예선)에서 오지연, PQ 라운드(2차 예선)에서 박가은을 물리치며 본선 64강에 올랐다. 한 64강전에서는 시즌 상금 랭킹 19위 박다솜과 접전 끝에 25-20으로 승리해 3연승을 달렸다.

차유람은 2021∼2022시즌 SK렌터가 월드챔피언십 4강전에 진출한 이후 1년 10개월만에 복귀전을 치렀지만 녹슬지 않은 기량을 선보였다. 하지만 상금 랭킹 8위인 강호 용현지를 만나 경기가 잘 풀리지 않는 모습을 보이며 대회를 마감했다.

 

차유람은 “그간 LPBA에 강한 상대가 많아져서 설레는 부분도 있다”며 “빨리 성장해서 톱랭커 선수들과 대등한 경기, 멋진 경기를 해 보고싶다”고 말했다.


정필재 기자 rush@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뉴진스 민지 '반가운 손인사'
  • 뉴진스 민지 '반가운 손인사'
  • 최지우 '여신 미소'
  • 오마이걸 유아 '완벽한 미모'
  • 이다희 '깜찍한 볼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