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최명서 영월군수 "영월의료원 확장·이전 신축, 예타통과에 최선"

입력 : 2024-02-07 09:36:44 수정 : 2024-02-07 09:36:4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최명서 영월군수는 7일 “대표 공약 중 하나인 ‘영월의료원 확장 이전 신축’ 예비타당성 조사 통과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영월의료원은 사업비 1890억 원을 투입해 2028년까지 이전 확장을 목표로 추진되고 있다. 현재 184개인 병상을 9개 병동 300개 병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최명서 영월군수. 영월군 제공

현 건물에서는 구조적인 한계와 안전 문제 등으로 지역 의료수요에 대응하기 어렵다는 게 영월군 설명이다. 인구 대비 병상 수가 부족하고 응급분야에서 접근성이 취약한 점 등도 의료원 확장 이전을 추진하는 이유다.

 

확장된 영월의료원은 중증과 응급 의료 서비스를 중점적으로 제공하는 지역의료기관으로 응급의료센터, 심뇌혈관센터, 재활의료센터 등을 운영하게 된다. 또 호스피스 완화의료서비스와 장애인 진료기능 강화 서비스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현 의료원 건물은 구조변경을 통해 강원남부 디지털 요양병원으로 변경, 정보통신기술(ICT)을 적용한 돌봄 서비스 시설로 탈바꿈하게 된다.


영월=배상철 기자 bsc@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
  • 르세라핌 카즈하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