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尹 대통령 설선물세트 당근합니다”… 가격은 20만원대

입력 : 2024-02-06 18:45:23 수정 : 2024-02-06 18:45:2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6일 당근마켓에 올라온 윤석열 대통령 부부의 설 선물.

 

중고거래 플랫폼 ‘당근마켓’에 윤석열 대통령의 설선물세트가 올라와 20만원대 가격으로 거래되고 있다.

 

6일 각종 동네 당근마켓에는 대통령실에서 발송한 설 선물 세트가 거래되고 있고 판매가는 20만원 선으로 형성되어있다.

 

앞서 대통령실은 지난달 31일 보도자료를 통해 “국가와 사회 발전을 위해 헌신한 각계 원로, 제복 영웅·유가족 및 사회적 배려계층 등 각계 인사들에게 전통주 명절 선물과 대통령의 손글씨 메시지 카드를 전달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번 선물은 전통주, 잣, 유자청, 소고기 육포 등으로 구성됐다. 다만 불교계 등에는 전통주와 육포가 아카시아꿀과 표고채로 대신 전달된 것으로 알려졌다.

 

윤 대통령의 명절 선물이 중고장터에서 거래되는 일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고 지난해 윤 대통령이 취임 후 첫 설날을 맞아 보낸 명절 선물도 중고 거래 사이트에 올라왔다. 

 

당시엔 20만~30만원 선에서 선물 세트가 거래됐다. 


양다훈 기자 yangb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수주 '청순 매력'
  • 홍수주 '청순 매력'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