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제31대 중국한국상회 회장에 양걸(사진) 중국삼성전략협력실 사장이 선출됐다고 대한상공회의소 북경사무소가 6일 밝혔다.

 

대한상공회의소 북경사무소는 이날 중국 베이징시 힐튼호텔에서 2024년도 중국한국상회 정기총회를 열었다.

 

중국한국상회는 중국 정부의 비준을 받은 중국 내 유일한 한국계 법정 경제단체다.

 

양 신임 회장은 취임사에서 “중국한국상회가 우리 기업과 중국 정부 간 실질적인 협력이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재중 한국 기업의 경영상 어려움을 해소하는 데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양 회장은 2018년 삼성전자 반도체·디스플레이 중국총괄 총괄장 부사장을 거쳐 2022년부터 중국삼성전략협력실 사장으로 일하고 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
  • 르세라핌 카즈하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