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연기 속 소방관 시야 개선’ 기술 개발

입력 : 2024-02-07 06:00:00 수정 : 2024-02-07 00:26:5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강동구 KERI 센터장 연구
목표물 탐색시간 27% 단축

최근 문경 화재 사고로 화재 진압 소방관 안전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가운데 짙은 연기로 잘 보이지 않는 구조물을 선명하게 보여주는 특수 기술이 개발돼 관심을 끈다.

 

한국전기연구원(KERI)은 강동구(사진) 전기융합휴먼케어연구센터장이 화재현장에서 소방관의 시야를 확보하는 ‘시각강화 영상처리 기술’을 개발한 공로로 소방청장 표창을 받았다고 6일 밝혔다.

시각강화 영상처리 기술은 연기를 제거하고 그 속에 숨어 잘 보이지 않는 구조물을 선명하게 보여주는 특수 기술이다.

 

지난해 말 중앙소방학교에서 시제품을 검증한 결과 목표물 탐색 시간이 약 27% 단축됐다. 시각 강화 장비는 올해 화재 출동 현장에 시범적으로 활용하고, 향후 기술사업화를 통해 현업에 확대 적용할 계획이다.


이진경 기자 lji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
  • 르세라핌 카즈하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