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한동훈 “김경율 불출마 아쉽지만 존중…대통령실 순응? 잘못된 해석”

입력 : 2024-02-06 08:54:16 수정 : 2024-02-06 08:54:1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김경율 출마 했으면 좋았겠지만…아쉽다”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5일 김경율 비대위원의 총선 불출마 선언에 대해 “아쉽게 생각하지만, 본인의 확고한 결정이라 존중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국민의힘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이 5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당사에서 열린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 비대위원장은 이날 오전 여의도 국민의힘 당사 출근길에 기자들과 만나 “주말에 저에게 그런 얘기를 하며 취지를 표명해 잘 들었다”며 이같이 말했다.

 

한 위원장은 “저는 김 비대위원이 총선에 출마해 의견을 주셨으면 하는 마음이 있었다. 그러나 본인 생각이 강했다”며 “아시다시피 김 비대위원은 누구 얘기를 듣는 사람이 아니다. 그 뜻을 충분히 이해해서 존중하기로 했다”고 했다.

 

이어 ‘김 비대위원의 불출마가 대통령실의 요구에 순응한 것 아니냐는 해석이 나온다’는 질문에는 “잘못된 해석”이라고 선을 그었다.


박윤희 기자 pyh@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수주 '청순 매력'
  • 홍수주 '청순 매력'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