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與, '野 이동관 탄핵' 대응 긴급 중진회의…"의회폭거 막아내야"

입력 : 2023-11-30 09:42:31 수정 : 2023-11-30 09:42:3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탄핵안 강행시 국회서 밤샘 연좌농성 등 여론전 검토

국민의힘은 30일 더불어민주당이 국회 본회의를 단독 소집해 이동관 방송통신위원장 탄핵소추안 처리를 강행하려는 것과 관련, 긴급 중진회의를 열어 대응책을 논의했다.

윤재옥 원내대표는 이날 회의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3선 이상 중진 의원들을 모시고 민주당의 의회 폭거에 어떻게 당이 대응할 것인지 의견을 들었다"며 "대다수 중진 의원들이 헌정사에 유례없는 이런 폭거를 좌시할 수 없고 국민과 함께 의회 폭거를 막아내야 한다는 공감대를 형성했다"고 말했다.

윤재옥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30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뉴스1

이날 회의에는 3선 이상 중진 의원 31명 중 김기현 대표와 권성동·장제원 의원 등 3명을 제외한 28명이 참석했으며 1시간가량 비공개 논의가 진행됐다.

윤 원내대표는 "구체적인 방법론에 대해서는 의원총회를 통해서 최종 결정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한 참석자는 통화에서 "민주당 의도가 빤히 보이고, 숫자로 밀어붙이는 상황이니 우리는 여론전으로 호소할 수밖에 없는 상황 아니겠느냐는 의견이 오갔다"며 "방법론으로는 밤샘 농성 등 이야기가 나왔다"고 전했다.

국민의힘은 오전 11시에 긴급 의총을 소집해 민주당의 이 방통위원장 탄핵안 강행 처리 시 대응 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국민의힘은 민주당이 김진표 국회의장을 설득해 이날 오후 본회의를 단독 소집, 이 위원장 탄핵소추안 발의를 보고할 경우, 본회의 직후부터 12월 1일 본회의가 열리기 전까지 국회 로텐더홀에서 밤샘 연좌 농성을 벌이는 방안 등을 검토 중이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안현모 '부드러운 진행'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