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클린스만호, 중국전 손·황·이 선발…호화 공격진 '전력질주'

입력 : 2023-11-21 20:34:41 수정 : 2023-11-22 17:58:4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클린스만호가 싱가포르전에 이어 중국전에서도 손흥민(토트넘), 황희찬(울버햄프턴), 이강인(파리 생제르맹)의 초호화 공격진을 가동, '전력질주'를 이어간다.

21일 오후 9시(이하 한국시간) 중국 광둥성의 선전 유니버시아드 스포츠센터에서 열리는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C조 2차전을 1시간여 앞두고 발표된 한국 대표팀 선발 명단에 손흥민과 황희찬, 이강인의 이름이 포함됐다.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중국과의 경기를 하루 앞둔 지난 20일 축구대표팀 손흥민이 중국 선전 유니버시아드 스포츠센터 경기장에서 패싱 훈련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들은 지난 1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싱가포르를 상대로 치른 2차 예선 1차전에서도 나란히 선발 출전한 바 있다.

싱가포르전과 마찬가지로 스트라이커 조규성(미트윌란)이 최전방에 선다.

조규성의 뒤를 손흥민, 황희찬, 이강인 등 '빅리거'들이 받친다.

또 박용우(알아인)와 황인범(즈베즈다)이 중원을 책임진다.

포백 수비라인은 왼쪽부터 이기제(수원), 김민재(뮌헨), 정승현, 김태환(이상 울산)이 구성하며, 골키퍼 장갑은 김승규(알샤바브)가 낀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카리나 '아자!'
  • 카리나 '아자!'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