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LS, 3세 구동휘 이차전지 신사업 투입… “조직 안정 추진”

입력 : 2023-11-21 20:10:29 수정 : 2023-11-21 20:10:2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2024년도 임원 인사 단행

구, 신설 LS MnM COO 맡아
오재석·신재호 사장으로 승진

LS그룹이 내년 경영 리스크에 대비해 조직 안정과 성과주의, ‘비전 2030 달성’ 등 세 가지 방향으로 한 임원 인사를 단행했다.

LS그룹은 21일 이사회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의 2024년도 임원 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LS그룹은 내년에도 글로벌 고금리·고유가·장기 저성장 국면 등 어려운 경영 환경이 이어질 것으로 보고, 주요 계열사 최고경영자(CEO) 대부분을 유임시켜 조직 안정화를 도모했다고 설명했다.

오재석 사장, 신재호 사장

대신 LS그룹은 신상필벌 원칙을 적용해 성과주의 인사를 강화했다고 밝혔다. 이 같은 원칙에 따라 오재석 LS일렉트릭 전력 CIC 부사장과 신재호 LS엠트론 대표이사 부사장은 각각 사장으로 승진했다.

아울러 LS그룹의 장기 성장 전략인 비전 2030 달성을 위해 이차전지 소재 사업에 대한 조직을 강화했다. 이에 따라 핵심적인 역할을 할 LS MnM의 조직 개편을 단행했다.

우선 LS MnM에 최고운영책임자(COO)와 경영관리본부를 신설한다. 또 구자열 LS그룹 이사회 의장의 장남인 구동휘 LS일렉트릭 부사장이 LS MnM의 COO로 자리를 옮긴다.

㈜LS 최고재무책임자(CFO)인 심현석 전무는 부사장으로 승진과 동시에 LS MnM 경영관리본부장에 선임됐다. 이들은 향후 LS MnM의 소재 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파이낸셜 스토리 구축을 통해 기업공개(IPO)를 성공적으로 이끈다는 방침이다.


김범수 기자 swa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웨이브 아인 '미소 천사'
  • 비웨이브 아인 '미소 천사'
  • 비웨이브 제나 '깜찍하게'
  • 정은지 '해맑은 미소'
  • 에스파 카리나 '여신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