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나솔’ 16기, 결국 법정까지…상철, 영숙·영철·변혜진 고소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3-11-21 15:06:54 수정 : 2023-11-21 15:06:5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왼쪽부터) '나는 솔로' 16기 영숙, 상철, 영철, '돌싱글즈' 변혜진, 각 출연자 인스타그램 캡처

 

‘나는 솔로’ 16기 상철이 출연자 영숙, 영철과 ‘돌싱글즈’ 변혜진과의 법적 다툼을 예고했다. 

 

21일 상철은 장문의 입장문을 통해 허위사실 유포로 인한 명예훼손 혐의로 이들을 고소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상철은 “불미스러운 일들로 인해 시청자들 여러분께, 그리고 제작진 분들께 송구스러운 마음이 들어 여러 밤잠을 이루지 못하고 있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사태를 빠르게 정리하는 것이 시청자분들에 대한 제 마지막 도리가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들었다. 16기 영숙과 영철, 변혜진을 허위사실 유포로 인한 명예훼손이라는 죄목으로 경찰에 고소장을 제출하려고 한다”고 전했다. 

 

이어 “세 사람은 나에 대한 허위사실을 무분별하게 유포하고 있다. 명백한 허위사실을 무분별하게 유포하는 행위는 형법상 아주 무거운 죄”라고 강조했다. 

 

그는 “끝까지 이들을 엄벌에 처해 사람으로서 해도 되는 행위와 그렇지 않은 행위에 대해서 이들에게 명백히 알려줄 생각”이라며 강경 대응을 시사했다. 

 

그러면서 “글을 쓰는 순간에도 내 결정이 시청자 분들과 제작진들에게 누를 끼친다는 생각이 머릿속을 가득 채운다. 그래서 자책감이 들어 망설여지는 것도 사실”이라면서도 “사태를 방치하는 것 또한 상황을 조장하는 것이 될 수 있어 고소장 제출 사실을 알린다”고 전했다. 

 

앞서 변혜진은 지난 15일 한 유튜브 채널에 영철과 함께 출연해 상철의 양다리 사실을 폭로했다. 이어 영숙도 같은 달 20일 상철과 나눴던 수위 높은 메시지 내용을 공개했다. 

 

영숙은 “늙은 저질 미국인 X아. 순진한 척 그만하고. 카톡 짜깁기 해서 날 모함하지 않았으면 내가 오픈 안 했지. 덕분에 제보 받은거 잘 오픈했다. 너무 더럽고 소름 끼친다”라고 비판했다. 

 

이에 상철은 “(성적 농담은) 대부분 짜깁기지만. 좋아하는 성인 남녀 간의 이성관계에서 전혀 문제될 것 없는 대화”라고 대응했다. 

 

변혜진도 같은 날 SNS를 통해 “앞으로는 대응 안 한다. 서로 좋다고 만난 사람 정신병 취급하며 가해자 만들고 본인은 피해자 만들며 바람을 정당화하지 마라”고 경고했다. 


최윤정 온라인 뉴스 기자 mary1701@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
  • 르세라핌 카즈하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