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달달 외는 9급 공시 끝… 직무 중심으로 바뀐다

입력 : 2023-11-21 06:00:00 수정 : 2023-11-20 18:29:0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인사처 2025년부터 적용

국, 문법 대신 이해·추론력 검증
영, 이메일·안내문 활용해 낼 듯

암기 위주여서 ‘갈라파고스화’했던 9급 공무원 시험의 국어·영어 과목이 2025년부터 직무능력을 보는 방향으로 바뀐다.

인사혁신처는 9급 공무원 필기시험 국어·영어 과목의 출제 기조를 현재 지식 암기 위주에서 직무능력 중심으로 바꾸고 민간 채용과 호환성을 강화한다고 20일 밝혔다.

2023년도 지방공무원 9급 공개채용 필기시험이 치러진 지난 6월 10일 서울시 공무원 지원자들이 시험장으로 들어가고 있다. 연합뉴스

국어에서는 기본적인 국어 능력과 이해·추론·비판력과 같은 사고력을 검증한다. 기존에는 옳은 외래어 표기나 합성어 구분 등 문법을 외워야 풀 수 있는 문제가 주로 나왔다. 앞으로는 배경지식이 없어도 지문 속 정보로 답을 찾을 수 있도록 한다.

영어 역시 실제 업무수행에 필요한 실용적 능력을 검증한다. 활용도가 낮은 어휘·어법보다 이메일·안내문 등 업무 현장에서 접할 수 있는 소재를 활용한다.

새로운 문제 유형은 민간 기업의 직무적성 검사와 NCS 직업 기초능력 평가, 대학수학능력시험, 텝스(TEPS)·토익(TOEIC) 등 민간 어학 시험 등을 분석해 마련했다. 인사처는 필기 유형이 달라지면, 공무원 시험을 위해 공부한 내용을 민간 채용에도 활용할 수 있어 호환성이 강화할 것으로 내다봤다.

새로운 출제 기조는 2025년부터 인사처가 출제하는 국가·지방직 9급 공무원 공채 시험과 지역 인재 9급 시험에 적용된다.


송은아 기자 sea@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안현모 '부드러운 진행'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