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10∼20대 5명 드라이브 도중 참변…여학생 2명 사망

입력 : 2023-11-20 09:16:10 수정 : 2023-11-20 09:16:0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대구 팔공산 내리막길에서 10∼20대 남녀 5명을 태운 승용차가 연석을 들이받고 전복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10대 여학생 2명이 숨졌고, 20대 운전자는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심정지 상태다.

 

팔공산로 차량 전복 사고 현장. 연합뉴스(독자 제공)

19일 연합뉴스와 대구 동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 50분쯤 동구 신용동 팔공산로 파계사에서 동화사로 가는 방면에서 i30 차량이 전복됐다.

 

차량은 내리막길에서 연석을 받고 뒤집힌 것으로 조사됐다.

 

이 사고로 동승자 A(16)양은 그 자리에서 숨졌고, B(15)양은 칠곡경북대병원에 이송됐으나 끝내 사망 판정을 받았다.

 

운전자 A(24)씨는 심정지 상태로 대구파티마병원에 실려 갔다.

 

현재 그는 호흡이 불가능한 상태로 경찰은 음주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채혈 감정을 진행 중이다. 함께 탄 10대 남학생 2명도 중상을 입어 치료를 받고 있다.

 

이들은 각기 연인과 지인 사이로 다 같이 드라이브를 하던 중이었다고 경찰은 밝혔다.

 

경찰 관계자는 “사고가 난 곳은 단풍 명소로 유명한 내리막길”이라며 “중상을 입은 남학생들도 상태가 심각해 대학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고 말했다.


박윤희 기자 pyh@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하이키 휘서 '미소 천사'
  • 하이키 휘서 '미소 천사'
  • 에버글로우 아샤 '깜찍한 미소'
  • 뉴진스 민지 '볼하트 여신'
  • 하이키 휘서 '시크한 매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