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현대엘리베이터 이사회 의장 사임

입력 : 2023-11-17 11:30:56 수정 : 2023-11-17 11:30:5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현대엘리베이터는 17일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이 현대엘리베이터 등기이사와 이사회 의장직을 사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현 회장은 이날 현대엘리베이터 임시이사회에 참석해 “최근 사회전반에 기업 지배구조 선진화에 대한 인식과 요구가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현대엘리베이터 또한 업계 선도기업으로서 이사회 중심 경영이라는 핵심가치에 부응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현대엘리베이터는 다음달 29일 임시주주총회를 열어 새 이사진을 구성한 뒤 후속 임시이사회를 통해 신임 이사회 의장을 선임할 방침이다.

 

현대엘리베이터는 이사회 운영정책 개편과 함께 지배구조 고도화를 위해 사외이사 선정 프로세스도 개선한다. 성과와 연동된 사외이사 평가, 보상체계를 수립하고, 감사위원회 별도 지원조직도 설치하기로 했다. 

 

주주가치 제고를 위한 주주환원정책도 새로 마련했다. 향후 당기순이익의 50% 이상을 배당이나 자사주 소각 등을 통해 주주들에게 돌려준다는 계획이다. 또 최저배당제를 시행하고, 비경상 수익에 대해선 별도의 배당, 자사주 소각 등을 통해 주주가치 제고에 나서기로 했다.

 

현대엘레베이터는 “현 회장의 사임 결정은 글로벌 스탠다드에 부합하는 이사회 중심의 투명하고 책임 있는 경영을 강화하고자 하는 현 회장의 선제적 결단”이라며 “차기 이사회 의장은 이사회의 전문성과 독립성을 제고하기 위해 사외이사 중에서 선임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박세준 기자 3ju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수주 '청순 매력'
  • 홍수주 '청순 매력'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