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인천 아파트 15층서 초등생 추락사…유족 "따돌림당해"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3-11-17 11:18:41 수정 : 2023-11-17 11:18:4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인천의 한 아파트 옥상에서 12살 초등학생이 추락해 숨졌다. 경찰은 유족들이 학교폭력 피해를 주장함에 따라 사실관계를 파악하고 있다.

 

17일 경찰에 따르면 지난 16일 오후 3시 10분쯤 인천시 동구에 위치한 15층 아파트의 1층 바닥에서 초등학교 6학년생 A(12)양이 쓰러진 채 발견됐다.

사진=연합뉴스

A양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급대에 의해 병원에 옮겨졌으나 숨졌다.

 

경찰은 아파트 내 폐쇄회로(CC)TV 등을 토대로 A양이 혼자 옥상에 올라가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A양 자택이나 아파트 옥상에서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다.

 

A양 유족은 경찰 조사에서 “딸이 사망하기 전에 학교폭력을 당했다. 친구들로부터 따돌림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경찰은 A양과 관련한 학교 폭력 피해 신고나 관련 상담 이력은 없는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또 A양이 학교에서 진행한 정서 상담·검사에서도 ‘위험군’이 아닌 ‘일반군’으로 분류됐으며 사망한 전날에도 등교해 정상적으로 수업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학교 관계자는 “A양은 다재다능하고 교우관계도 좋았다. 어제 수업 때도 웃는 모습이었고 특별한 점은 없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유족 진술을 토대로 A양이 실제 학교폭력 피해자인지 확인하기 위해 학교 등을 대상으로 조사에 나설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정확한 사인 파악을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시신 부검을 의뢰했다”며 “유족들의 주장이 사실인지 여부도 확인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ㆍ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청소년 모바일 상담 ‘다 들어줄 개’ 어플, 카카오톡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인천=배상철 기자 bsc@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
  • 선미 '깜찍하게'
  • 나나 '미소 천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