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현대위아, 열관리 시험동 준공… 열관리 시스템 개발 속도

입력 : 2023-09-19 14:40:20 수정 : 2023-09-19 14:40:1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현대위아가 열관리 시험동을 준공하고 통합 열관리 시스템 개발을 본격화한다.

 

현대위아는 경기 의왕에 있는 현대위아 의왕연구소에서 ‘열관리 시험동 준공식’을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정재욱 현대위아 사장(가운데)과 양희원 현대자동차 TVD본부 부사장(왼쪽 세번째) 등이 19일 경기 의왕 현대위아 의왕연구소에서 열린 열관리 시험동 준공식에서 기념 테이프를 자르고 있다. 현대위아 제공

현대위아는 지난해 11월 연면적 6069㎡(약 1839평) 부지에 열관리 시험동을 착공해 최근 공사를 마치고 시험 설비의 가동을 시작했다. 

 

열관리 시험동에서는 열관리 시스템의 모듈·시스템·차량 단위의 성능 개발과 내구 테스트 등이 이뤄진다. 간헐가변속 시험, 열 충격 시험 등 50종이 넘는 시험도 진행된다.

 

현대위아는 열관리 시험동 내에 다양한 외부환경을 가정하고 실차 검증을 진행하는 차량 환경 무향실도 구축한다. 

 

현대위아는 열관리 시험동 준공을 기점으로 미래 모빌리티용 통합 열관리 시스템 개발에 집중해 오는 2025년 양산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는 모터와 배터리의 열관리에 실내 공조까지 아우르는 시스템이다. 엔진과 같은 별도의 열원이 없는 전기차 등 미래 모빌리티는 별도의 열관리 시스템이 필수다.

 

현대위아 관계자는 “통합 열관리 시스템 개발에 더욱 속도를 낼 수 있게 됐다”며 “미래 모빌리티 시장에서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백소용 기자 swinia@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
  • 선미 '깜찍하게'
  • 나나 '미소 천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