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영암 일가족 사망’ 가장, 성범죄 조사 앞두고 참극

, 묻지마 범죄·흉악 범죄

입력 : 2023-09-17 19:33:38 수정 : 2023-09-17 21:52:1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아내·아들 셋 살해 뒤 극단 선택

영주선 부부싸움 중 아내 살해
40대 남편 긴급체포… 경위 조사

최근 남편이 아내와 가족을 죽이고 극단적 선택을 하는가 하면 부부싸움 끝에 아내를 살해하는 등 가족 간 범죄가 잇따르고 있다.

17일 전남경찰청 등에 따르면 경찰은 이틀 전 영암군 영암읍 한 농촌에서 숨진 채 발견된 일가족 5명에 대한 1차 부검 결과 가족 4명의 직접적인 사인은 ‘흉기에 의한 손상사’, 남편 김모(59)씨의 사인은 ‘약독물사’로 추정된다는 소견을 받았다. 김씨의 아내(56)와 중증 장애가 있는 20대 아들 3명은 흉기에 찔려서, 김씨는 독극물에 중독돼 각각 숨진 것으로 보인다.

지난 15일 전남 영암군 영암읍 한 마을 내 일가족 시신 5구가 발견된 주택 앞에서 현장 감식을 마친 경찰이 모여있다. 뉴시스

숨진 일가족 5명은 15일 오후 3시54분 주택 창문의 핏자국을 본 이웃 주민의 신고로 발견됐다. 경찰은 소방구급대와 함께 출동해 집 안에서 김씨, 김씨의 아내, 김씨 부부의 20대 아들 3명 등 모두 5명의 시신을 확인했다. 당시 일가족의 시신은 다량의 피를 흘린 상태였고, 현장에선 흉기 1점과 싱크대에서 살충제 성분 농약 1병이 발견됐다.

경찰은 김씨가 이 농약을 음독한 것인지 약독물 검사를 통해 확인하기로 했다. 현관 출입문도 잠겨 있었고, 외부 혈흔이나 외부 침입 정황도 없었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경찰은 이를 토대로 김씨가 아내와 아들들을 살해한 뒤 스스로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있다.

김씨의 20대 세 아들 모두 중증의 지적장애인으로 확인됐다. 김씨가 일을 나가면 김씨 부인이 집에서 홀로 세 아들을 돌봐 왔던 것으로 알려졌다. 김씨가 성범죄 혐의로 경찰 조사를 앞두고 이같은 일이 벌어져 성범죄와 어떤 관련성이 있는지 여부도 경찰은 확인하고 있다.

경북 영주에서는 아내를 살해하고 달아난 40대 남편이 11시간 만에 경찰에 긴급 체포됐다. 이날 경북 영주경찰서는 부부싸움 도중 아내를 살해한 남편(49)을 살인 혐의로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사진=뉴시스

경찰에 따르면 남편은 전날 오후 9시쯤 영주시 가흥동 자기 집에서 부부싸움을 하던 중 격분해 필리핀 출신 귀화자인 아내(39)의 목을 졸라 살해한 혐의를 받는다. 그는 범행 직후 현장에서 달아났다. 경찰은 “동생이 연락되지 않는다”는 언니의 신고를 받고 출동해 아파트 문을 뜯고 들어가 피해자가 숨져 있는 것을 발견했다.

경찰은 남편을 유력한 용의자로 특정한 뒤 폐쇄회로(CC)TV 등을 통해 차량 동선을 확인해 이날 오전 8시쯤 강원 태백에서 그를 붙잡았다. 경찰 관계자는 “부부싸움을 하다가 살해했다고 우선 진술을 하고 있어 추가적인 경위 파악이 필요하다”고 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ㆍ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청소년 모바일 상담 ‘다 들어줄 개’ 어플, 카카오톡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영암·영주=한현묵·김덕용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하이키 휘서 '미소 천사'
  • 하이키 휘서 '미소 천사'
  • 에버글로우 아샤 '깜찍한 미소'
  • 뉴진스 민지 '볼하트 여신'
  • 하이키 휘서 '시크한 매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