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與, '文정부 통계조작' 의혹에 "'조작주도성장' 文이 답하라"

입력 : 2023-09-17 14:50:12 수정 : 2023-09-17 14:50:1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김기현 "文정권은 '조작 정권'…문재인 전 대통령이 진실 밝혀야"

국민의힘은 17일 문재인 정부 시기 집값 등 국가 주요 통계에서 광범위한 조작이 있었다는 감사원 감사 결과를 연일 부각하며 전임 정부를 '조작 정권', '사기 집단' 등 표현으로 비판했다.

특히 이번 의혹의 배후와 몸통을 밝혀 일벌백계해야 한다면서 문 전 대통령의 소명도 요구했다.

국민의힘 김기현 대표가 지난 14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기현 당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소득주도성장'이라는 엉터리 경제정책의 실패를 감추기 위해 부동산 가격과 소득·고용·분배에 관한 정부 통계를 광범위하게 조작·왜곡했다"며 "'소득주도성장'이라더니 '조작주도성장'이 판을 친 무법천지"라고 비판했다.

김 대표는 '울산시장 선거조작', '대선 선거공작' 의혹 등을 거론하며 "문재인 정권은 도대체 어디까지 썩은 것인가"라며 "파렴치한 조작과 공작으로 얼룩진 '속임수 정권'이 아닐 수 없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직접적이든 간접적이든 당시 문 전 대통령이 어디까지 관여했는지도 밝혀내야 할 부분"이라며 "문 전 대통령도 국민 앞에 그 진실을 소상히 밝혀야 할 의무가 있다"라고도 덧붙였다.

박대출 정책위의장도 페이스북에서 "정권 내내 조작으로 연명하더니 이번에는 통계로 계보를 이었다"며 "광범위한 '조작 정권'이자 '사기 집단'이란 비판을 자초한다"고 비판했다.

박 의장은 "조작으로 흥한 정권, 조작으로 망한다"며 "윗선까지 철저히 파헤쳐서 국가 신인도에 해를 끼친 데 대해 응분의 대가를 치르도록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최현철 상근부대변인은 논평에서 문 전 대통령이 이날 자신의 SNS에 문재인 정부에서 고용률이 사상 최고였다는 보고서를 올린 것에 대해 "이제는 전 정부 통계를 있는 그대로 믿을 국민은 어디에도 없다"고 비판했다.

최 상근부대변인은 "문 전 대통령은 난데없는 문재인 정부 고용노동정책 자화자찬은 그만두고, 국가의 근본을 뒤흔든 '통계 조작'에 대해 먼저 대답하라"고 촉구했다.

윤상현 의원은 페이스북에서 "철저한 진상규명으로 지위고하를 막론하고 관련자를 엄벌에 처해야 한다"며 "문 전 대통령은 수사 의뢰한 관련자들에 대한 입장을 표명하고 진상규명에 협조해야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하이키 휘서 '미소 천사'
  • 하이키 휘서 '미소 천사'
  • 에버글로우 아샤 '깜찍한 미소'
  • 뉴진스 민지 '볼하트 여신'
  • 하이키 휘서 '시크한 매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