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비율 좋아 찍었다” 女고생 정류장 몰카 30대 남성 입건

입력 : 2023-09-16 21:00:00 수정 : 2023-09-16 19:11:0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A씨 "여고생들 비율 좋아 촬영했지만, 성적인 목적 없었다"

한 버스 정류장에서 여고생들을 휴대전화로 몰래 촬영한 30대 남성이 입건됐다.

 

경찰은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카메라 이용촬영 혐의로 A(30대)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6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4일 오후 4시께 한 고등학교 인근 버스정류장에서 여고생들을 촬영한 혐의를 받는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를 임의 동행해 조사했으며, 휴대전화 4대를 소지한 것으로 파악됐다.

 

A씨는 "여고생들의 (몸)비율이 좋아 촬영했지만, 성적인 목적은 없었다"고 진술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의 휴대전화는 디지털 포렌식을 의뢰했다"며 "피해자가 몇 명인지 조사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나연 '깜찍한 브이'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
  • 솔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