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스타쉽 아티스트·임직원, ‘탈덕수용소’ 엄벌 촉구...“일벌백계로 경각심 일깨우길”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3-09-14 16:38:27 수정 : 2023-09-14 16:58:4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탈덕수용소 유튜브 채널 캡처

 

스타쉽 엔터테인먼트가 유튜브 채널 ‘탈덕수용소’에 대한 법적 처벌을 촉구했다.

 

14일 스타쉽 엔터테인먼트(이하 스타쉽) 측은 “소속 아티스트와 임직원은 연예계 이슈를 빙자한 가짜 뉴스를 양산하고 배포하는 대표적 사이버 렉카 채널 ‘탈덕수용소’에 대한 엄중한 법의 처분을 촉구한다”는 성명문을 게시했다.

 

스타쉽은 “탈덕수용소는 신원이 밝혀지자 계정을 삭제했고, 소송 건에 있어서도 명예훼손에 해당하지 않는다는 주장을 하며 개선의 의지를 보이지 않고 있지 않다”며 엄중한 처벌이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탈덕수용소 피소에도 연예계 가짜뉴스를 다루고 성희롱, 모욕까지 일삼는 ‘루미나크’ 같은 사이버 렉카 채널 다수가 버젓이 활동하고 있다. 일부 채널들은 해당 내용을 자신의 의견이 아닌 대중들의 반응인 것처럼 포장하는 교묘한 수법을 사용했다”고 지적했다.

 

스타쉽은 “따라서 탈덕수용소에 대한 일벌백계로 가짜뉴스로 인한 사이버 테러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고, 온라인과 SNS 상에서 타인의 고통을 이용한 악질적인 조회수 장사가 판치는 것을 막을 수 있다고 생각한다”라고 의견을 전했다.

 

이어 “소속 연예인의 명예와 사생활 인격 등 권리를 보호하기 끝까지 최선을 다할 예정이며, 팬 여러분께서 알려주시는 제보와 자료들이 당사 법적 준비나 대응에 크게 도움이 되고 있는 만큼 지속적 제보를 요청드린다”고 덧붙였다.

 

스타쉽은 앞서 탈덕수용소에 대한 강경 대응을 예고한 바 있다. 이들은 7월 “탈덕수용소가 아이브에 대한 지속적인 허위사실 유포로 심각한 명예훼손을 했다. 이로 인해 당사 업무에 방해가 있었다”고 밝혔다.

 

탈덕수용소는 2021년부터 지난 7월까지 운영된 유튜브 채널이다. 주로 아이돌, 배우 등 연예인들의 확인되지 않은 루머를 영상으로 제작해 많은 비난을 받았다. 특히 장원영에 대한 근거 없는 소문을 꾸준히 양산해 왔다.

 

탈덕수용소 채널 운영자는 지난 6월 채널을 삭제하고 네이트판에 사과글을 올렸다. 그는 “글을 올리는 이유는 소속사와 연예인분으로부터 고소나 피해보상을 피하고자 하는 것이 아니다. 고소를 달게 받겠다. 허위사실과 악성 루머로 정신적 고통을 입었을 분들께 죄송하다”고 고개 숙였다. 

 

스타쉽 입장문 전문. 스타쉽 공식 계정 캡처


최윤정 온라인 뉴스 기자 mary1701@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나연 '깜찍한 브이'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
  • 솔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