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현대건설·스위스 홀심 ‘저탄소 건설재료 개발’ MOU

입력 : 2023-05-25 20:37:10 수정 : 2023-05-25 20:37:1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현대건설이 글로벌 친환경 건설 자재 전문 기업 홀심(Holcim)과 손잡고 저탄소 건설 재료 공동 개발을 추진한다.

현대건설은 지난 24일 홀심 스위스 본사에서 ‘저탄소 건설재료 공동개발 및 기술협력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홀심은 스위스와 프랑스에 기반을 둔 친환경 건설 자재 전문 기업으로 6개 연구 센터와 1500여개의 유효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박구용 현대건설 기술연구원장(오른쪽)과 프랑크 부르크하르트 홀심 최고마케팅책임자(CMO)가 MOU 체결을 마친 뒤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현대건설 제공

현대건설은 이번 협약으로 △탄소 발생량 저감을 위한 소성점토 활용 저탄소 신재료 개발 △해양 환경 대응 고내구성 콘크리트 기술 개발 등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연구 △저탄소 건설 재료 적용 확대 등에 힘쓰기로 했다.

양사는 협약식 이후 프랑스 리옹에 있는 홀심 기술 연구소인 HIC에서 공동 개발 품목과 추진 계획에 대한 논의도 진행했다.


박세준 기자 3ju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나연 '깜찍한 브이'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
  • 솔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