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野 박광온 “국회 차원 日 원전 오염수 검증 특위 구성하자”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3-05-24 10:02:56 수정 : 2023-05-24 10:02:5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과학성 담긴 검증 여야가 국민에 보고해야”

더불어민주당 박광온 원내대표는 24일 국민의힘에 “여야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를 반대하는 결의안을 국회에서 통과시킬 것을 제안한다”고 했다. 오염수의 위험성을 검증하기 위한 국회 차원의 특별위원회 구성도 여당에 촉구했다.

 

박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당 최고위원회의에서 전국 시군구 의회가 일본의 오염수 해양 방류 방침에 초당적 공동 대응을 하고 있는 점을 거론하며 이같이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박광온 원내대표. 연합뉴스

박 원내대표는 “윤석열 대통령과 정부가 어느 나라 어느 국민을 편들고 있는지 국민은 묻고 있다”며 “국회가 국민의 불안과 분노에 응답해야 한다”고 했다. 박 원내대표는 이어 “여야가 오염수 방류를 반대하는 결의안을 국회에서 통과시킬 것을 제안한다”며 “결의안에 오염수 방류를 반대하고 국회 검증 특별위원회를 구성해 여야가 공동으로 검증하는 내용을 담자는 것”이라고 했다. 또 “전문가들도 참여시켜서 투명성과 과학성, 객관성이 담긴 검증 결과를 여야가 함께 국민께 보고하는 것”이라고 했다.

 

윤 대통령이 재의요구권(거부권)을 행사한 간호법 제정안의 입법 필요성도 강조했다. 박 원내대표는 “간호법은 정쟁의 대상이 아니다”라며 “의사가 가지 못하는 사각지대에서 간호사들이 돌봄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하자는 것이 간호법의 주요 내용 가운데 하나”라고 했다. 이어 “간호법을 시작으로 모든 국민을 위한 복지국가 공공의료시스템을 만들어가는 것이 우리의 목표이자 과제”라며 “국민의힘은 아파도 스스로 병원에 가지 못하는 100만명 국민을 생각하기 바란다”고 했다.


배민영·최우석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르테미스 희진 '금발 여신'
  • 아르테미스 희진 '금발 여신'
  • 한소희 '시선 사로잡는 타투'
  • 송지우 '깜찍한 꽃받침'
  • 표예진 '반가운 손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