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송혜교, 차기작서 함께 출연하는 한소희와 커플사진 ‘눈길’

입력 : 2023-03-18 11:12:03 수정 : 2023-03-18 11:12:0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각자 SNS에 팬들이 만든 포스터 게재…서로 아이디 태그도
송혜교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송혜교와 한소희가 인스타그램을 통해 차기작 '자백의 대가' 만남을 예고해 팬들의 기대감이 무척 높아지고 있다. 

 

지난 16일 송혜교와 한소희는 서로의 인스타그램에 팬들이 만든 '자백의 대가' 가상 포스터를 게재했다. 두 사람의 서로의 인스타그램 아이디를 태그하고 하트 이모티콘을 남겼다. 

 

또한 한소희가 송혜교의 인스타그램 게시물에 '이제는 내 거야' 등 댓글로 차기작 호흡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낸 것 역시 이목을 끌고 있다. 

 

'자백의 대가'는 살인사건을 둘러싼 두 여성의 핏빛 연대기를 담는 작품으로 알려졌다. 송혜교 한소희가 주인공 출연이 유력하며, '괴물'을 연출한 심나연 감독이 연출을 맡을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제작사 스튜디오드래곤 측은 17일 뉴스1에 "논의 중이며 결정된 바 없다"라는 조심스러운 입장을 밝혔다. 

 

송혜교는 지난 10일 파트 2까지 전편을 공개한 넷플릭스 드라마 '더 글로리'에서 문동은 역할로 열연했다. 학교폭력 피해자 문동은이 가해자들에게 복수를 하는 내용으로, 송혜교는 처음으로 장르물 소재에 도전해 연기변신에 성공했다는 평을 받았다. 

 

한소희는 드라마 '부부의 세계'에 출연해 눈도장을 찍은 뒤, 드라마 '알고있지만,' '마이네임' 등에 출연하며 인기를 얻었다.


박은혜 온라인 뉴스 기자 peh0603@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전도연 '길복순으로 변신'
  • 전도연 '길복순으로 변신'
  • 이솜 '강렬한 카리스마'
  •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엔믹스 규진 '상큼 발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