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 쓰레기통서 실탄 1발 또 발견

입력 : 2023-03-16 19:19:22 수정 : 2023-03-16 19:19:2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최근 인천국제공항을 출발해 필리핀으로 가려던 여객기에서 실탄 2발이 나온 가운데 이 공항 터미널에서 또 실탄이 발견됐다.

16일 인천공항경찰단에 따르면 경찰은 이날 오후 4시 23분께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 3층 출국장에서 실탄 1발이 발견됐다는 신고를 접수했다.

사진=연합뉴스

인천공항공사 자회사 소속 환경미화원이 3층 출국장 쓰레기통을 비운 뒤 분리수거를 하다가 실탄을 발견했다.

이후 환경미화원의 연락을 받은 인천공항 대테러상황실이 경찰에 상황을 전파했다.

경찰은 이날 발견된 실탄을 소총용으로 추정하고 3층 출국장 일대를 수색했으나 추가로 발견된 실탄은 없었다고 밝혔다.

경찰 관계자는 "오늘 실탄이 발견된 제1여객터미널 출국장은 출국자를 포함해 누구나 드나드는 곳"이라며 "실탄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의뢰해 정밀 감식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앞서 지난 10일 인천공항을 출발해 필리핀 마닐라로 가려던 대한항공 여객기에서도 9㎜ 권총용 실탄 2발이 발견됐다.

승객이 여객기 좌석 밑에서 발견한 실탄 1발을 승무원이 건네받고도 상급자에게 보고하지 않았다.

이후 여객기가 활주로로 이동하던 중 또 다른 승객이 실탄 1발을 추가로 발견하고서 뒤늦게 경찰에 신고됐다.

이 승무원은 실탄을 금속으로 된 쓰레기로 착각해 처음에는 신고하지 않았다고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유, 수줍은 미소
  • 아이유, 수줍은 미소
  • 빌리 츠키 '너무 사랑스러워'
  • 빌리 하루나 '성숙한 막내'
  • 차주영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