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조사 후 풀어줬더니 또 수입차 훔쳐 군산까지 무면허 운전한 10대 결국 ‘구속’

입력 : 2023-03-14 08:13:10 수정 : 2023-03-14 22:27:3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SBS 뉴스 화면 캡처

 

고급 승용차를 상습적으로 훔쳐 무면허 운전을 한 10대 중학생이 결국 구속됐다.

 

전북 군산경찰서는 특수절도 등 혐의로 A군(15)을 구속했다고 13일 밝혔다. 또 함께 범행을 한 B군(14)등 4명을 같은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A군 등은 지난 7일부터 9일까지 군산과 부산, 인천에서 외제차 등 고급 승용차 여러 대를 훔쳐 무면허로 운전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문이 잠기지 않은 차를 범행 대상으로 삼은 것으로 전해졌다.

 

조사 결과 이들 중 일부는 앞서 지난 5일 군산에서 외제차를 훔친 뒤 인천까지 200km를 무면허로 운전하다 인천미추홀경찰서에 붙잡힌 이들과 동일 인물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조사를 받고 풀려나자마자 다시 범행을 저지른 셈이다.

 

경찰은 추적 끝에 9일 오전 10시쯤 군산의료원 근처에서 이들을 붙잡았다.

 

경찰 관계자는 "여러 차례 비슷한 범행을 저지른 점을 미뤄 재범 우려가 있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며 "A군 등을 상대로 정확한 범행 경위와 여죄 등을 면밀히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나연 '깜찍한 브이'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
  • 솔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