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대구 경찰 간부 ‘사이버 도박장 지분 투자’ 의혹…경찰 수사

입력 : 2023-03-13 16:41:29 수정 : 2023-03-13 16:41:2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대구 지역 한 간부급 경찰관이 불법 도박장에 지분을 투자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대구경찰청은 도박 개장 등 혐의로 강북경찰서 소속 A경감을 조사하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경감은 사이버 도박 관련 사이트에 투자하고 수익금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억울하다"며 의혹을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도박 관련 사이트를 조사하던 중 A경감의 돈이 흘러든 정황을 확인하고 조사를 시작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 조사가 이뤄지고 있는 사안이라 자세한 사항은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대구=김덕용 기자 kimd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해맑은 미소'
  • 에스파 카리나 '해맑은 미소'
  • 공승연 '산뜻한 발걸음'
  •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