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성동구, 전기·수소차 보조금 최대 200만원

입력 : 2023-03-13 01:00:00 수정 : 2023-03-12 23:55:5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서울시 내 자치구 중 최대 규모
전기 이륜차 최대 75만원 지원

서울 성동구는 전기차·수소차 구매자에게 대당 최대 200만원의 보조금을 지급한다고 12일 밝혔다.

수소차는 지난해보다 100만원 늘어난 200만원, 전기차는 최대 100만원까지 지원된다. 전기 이륜차도 최대 75만원까지 신규 지원하며, 총 340대를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에 지원되는 보조금은 국·시비 보조금 외 구 예산을 추가 투입하는 것으로, 서울시 내 자치구 중 최대 규모다.

지원 대상은 신청일 30일 전부터 신청일까지 구에 주소를 둔 만 18세 이상 주민 중 올해 친환경 자동차를 구매·등록한 이들이다. 13일부터 예산 소진 시까지 선착순으로 지원한다.

구는 공영주차장에 총 144기의 콘센트형 전기차 충전기를 설치하는 등 친환경차 인프라 구축에 앞장서왔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친환경차 구매보조금 지원으로 탄소중립도시로 가는 친환경 정책을 적극 추진할 예정”이라며 “생활 속 탄소감축 실천을 확대하는 등 다양한 행정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이규희 기자 lkh@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뉴진스 다니엘 '심쿵 볼하트'
  • 뉴진스 다니엘 '심쿵 볼하트'
  • 비웨이브 아인 '미소 천사'
  • 비웨이브 제나 '깜찍하게'
  • 정은지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