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성인배우 이채담 “남친, 상대 배우와 정말 관계 하냐 의심”

입력 : 2023-02-15 11:22:04 수정 : 2023-02-15 11:22:0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채널S 예능 ‘진격의 언니들 - 고민 커트 살롱’ 방송화면 캡처

 

10년 차 성인배우 이채담이 자신의 직업에 대한 고민을 털어놨다.

 

지난 14일 오후 방송된 채널S 예능 ‘진격의 언니들 - 고민 커트 살롱’(이하 ‘진격의 언니들’)에서는 성인배우 이채담이 고민상담자로 출연했다.

 

100편이 넘는 다작에 출연한 성인영화 배우 이채담이 "몸으로 하는 연애에서 벗어나고 싶다"는 고민을 전하며 고민커트살롱에 찾아왔다.

 

이날 박미선은 이채담에게 “남자친구들이 성인배우라고 밝히면 어떤 반응을 보이냐”고 질문했다. 이에 이채담은 "그래서 초반에 만났을 때는 오해를 없애고자 처음부터 직업을 오픈했다. 그리고 영상을 보여줬다. 왜냐하면 제 직업이 일반적이지 않기 때문에 먼저 말하는 게 낫다고 생각했다"고 운을 뗐다.

 

이어 “하나의 직업일 뿐인데 오해를 하면 속상하다”며 “상대 배우와 정말 관계를 가졌는지, 남자친구가 의심병이 생기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남자친구에게 폭행을 당한 적도 있다. 직업 문제로 싸우던 중 싸움이 격해져 폭행을 당했다”며 “당시 갈비뼈가 부러져서 병원에 입원한 적도 있었다”고 밝혔다.

 

또 “같이 동거하고 있을 때라 갈 곳이 없더라. 그래서 쉼터에서 5일동안 있을 당시가 더 편했다”고도 털어놨다.

 

김호영은 "폭행했던 분과는 바로 헤어졌냐?"고 물었고, 이채담은 "아직 못 헤어졌다. 제가 만나는 남자마다 같은 패턴이다. 폭행을 가하는 남자가 이 사람만 있는 게 아니기 때문에 이제는 좀 하..."라며 깊은 한숨을 내쉬었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뉴진스 다니엘 '심쿵 볼하트'
  • 뉴진스 다니엘 '심쿵 볼하트'
  • 비웨이브 아인 '미소 천사'
  • 비웨이브 제나 '깜찍하게'
  • 정은지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