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설연휴 기간 동안 인천공항 통해 약 33만명 출국

입력 : 2023-01-26 01:00:00 수정 : 2023-01-25 20:35:0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회적 거리두기가 3년 만에 해제된 올해 설 연휴 기간 동안 약 33만명이 해외로 휴가를 떠난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인천국제공항공사에 따르면 20일부터 닷새 동안 하루 평균 6만5722명 총 32만8610명이 인천공항을 통해 해외로 나갔다고 밝혔다.

 

지난해 설 연휴 기간 하루평균 4419명이 출국한 것과 비교하면 15배 정도 늘어난 수치며 지난해 추석 때 하루평균 3만300여명이 해외 여행을 떠났던 것과 비교해도 2배 이상 늘어났다.

하루 평균 9만8958명이 인천공항을 통해 해외로 나갔던 2019년 설 연휴와 비교하면 66% 수준까지 회복한 것으로 나타났다. 

 

공항공사는 또 설 연휴기간인 20일부터 24일까지 닷새 간 공항 이용객이 63만명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설 연휴 기간 중 인천공항을 통해 해외로 나간 여객이 가장 많았던 날은 20일 7만702명이며 입국한 여객이 가장 많은 날은 24일 7만2534명이다. 인천공항 최대 이용객은 21일13만1250명으로 잠정 집계됐다.


박연직 선임기자 repo21@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
  • 강소라 '출산 후 3년 만에 복귀'
  • 송혜교, 블랙 원피스로 완성한 동안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