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조건만남’ 미끼로 40대男 모텔로 유인해 둔기 폭행…금품 빼앗은 10대들

입력 : 2023-01-26 06:00:00 수정 : 2023-01-26 15:07:5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일당 6명 중 2명 구속·나머지는 불구속 입건
경찰 “폭행장면 담긴 영상 유포 혐의는 조사 중”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이른바 ‘조건만남’을 미끼로 40대 남성을 모텔로 유인해 둔기로 폭행하고 금품을 빼앗은 10대들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찰은 강도상해 등 혐의로 10대 A군 등 2명을 구속하고 나머지 B군 등 남녀 6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25일 밝혔다.

 

A군 등은 지난 17일 오전 10시48분쯤 모텔 객실에서 C(40대)씨를 둔기로 때리고 금품을 빼앗은 혐의 등을 받고 있다. 이들은 또 C씨가 폭행을 당하는 장면을 촬영한 영상(사진)을 온라인에 유포한 혐의도 받고 있다.

 

당시 숙박업소에서 투숙 중인 손님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해당 객실이 비어있자 폐쇄회로(CC)TV 영상 등을 토대로 손님들의 인상 착의를 확인했다.

 

이후 숙박업소 일대를 순찰하던 경찰은 용의자와 인상착의가 비슷한 A군을 확인해 체포했으며, 이후 B군 등 나머지 청소년 7명을 잇따라 붙잡았다.

 

조사 결과 A군 등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조건만남으로 C씨를 유인한 뒤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A군 등 8명을 상대로 정확한 범행 경위 등을 조사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폭행 장면이 담견 영상을 유포한 혐의에 대해서는 조사하고 있다”며 “조사가 끝나는대로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
  • 강소라 '출산 후 3년 만에 복귀'
  • 송혜교, 블랙 원피스로 완성한 동안 미모
  • 최예나 '섹시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