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티모넷, 제주 제2사업부지 모집 공고

입력 : 2023-01-25 01:00:00 수정 : 2023-01-24 16:17:2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몰입형 예술 전시 공간인 ‘빛의 벙커’가 제주에서 두번째 사업장을 조성한다.

 

㈜티모넷은 새로운 ‘빛의 시리즈’ 전시 개관을 위해 제주 제2사업부지 모집을 공고하고 2월 28일까지 부지 신청을 접수한다고 24일 밝혔다.

‘빛의 벙커’ 부지 리뉴얼 후 사진. 티모넷 제공

티모넷은 개관 이후 180만명 이상의 관람객을 유치한 제주 성산 ‘빛의 벙커’에 이어 제주에 제2의 사업장을 마련해 지역 내 새로운 전시 관람 수요에 대응하고 제주 관광산업 발전에 기여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유명 화가들의 작품을 최첨단 디지털 기술로 풀어내는 몰입형 예술 전시 콘텐츠와 지역 관광자원을 연계한 문화마케팅을 통해 연간 100만명 이상의 관람객을 유치하고 제주 지역을 새로운 한류 문화의 메카로 조성하는 효과가 기대된다.

 

티모넷의 제주 제2사업부지 요건을 전 세계에 개관한 ‘빛의 시리즈’ 부지 특성에 따라 옛 산업시설, 역사적 건물, 공장 및 창고, 폐교, 전시장, 기념관 등 역사적·문화적 히스토리가 있는 유휴 공간을 우선적으로 고려할 계획이다.

 

박진우 대표는 “‘빛의 벙커’가 성공적으로 데뷔한 데 이어, 제주에 새로운 ‘빛의 시리즈’를 준비하기 위해 제주 제2사업부지를 모집하게 됐다”며, “유휴 공간에 미디어아트 전시 콘텐츠를 더해 새로운 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이번 모집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몰입형 예술 전시 ‘빛의 시리즈’는 서울, 제주, 파리, 암스테르담, 뉴욕 등 전 세계 8곳에 개관해 1500만 명 이상의 관람객을 유치했다. 워커힐 대극장을 재생해 만든 서울 ‘빛의 시어터’와 국가기간 통신 벙커를 활용한 제주 ‘빛의 벙커’를 비롯해, 잠수함 기지로 사용되던 곳을 개조한 프랑스 보르도 ‘빛의 수조’, 낡은 철주조공장을 활용한 프랑스 파리 ‘빛의 아틀리에’, 오래된 은행 건물을 기반으로 한 ‘빛의 홀’ 등 유휴 공간이 빛과 음악으로 재 탄생되며 각 지역의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했다. 

빛의 벙커 ‘세잔, 프로방스의 빛’ 전시 사진. 티모넷 제공

국내 최초로 모바일 교통카드 서비스(모바일 티머니)를 선보인 ㈜티모넷은 2018년 제주 ‘빛의 벙커’를 시작으로 2022년 서울 ‘빛의 시어터’를 개관했다. 프랑스 몰입형 예술 전시 사업의 한국 독점 계약을 체결하고 문화재생 공간에서 차별화된 몰입형 예술 전시 콘텐츠 및 아트 콜라보레이션을 선보이는 등 IT와 예술을 접목해 문화기술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제주=임성준 기자 jun2580@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
  • 강소라 '출산 후 3년 만에 복귀'
  • 송혜교, 블랙 원피스로 완성한 동안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