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제주 우보악 오름서 산불… 2시간 30분 만에 진화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3-01-21 12:59:50 수정 : 2023-01-21 14:50:1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21일 오전 3시 57분쯤 제주 서귀포시 색달동에 있는 오름인 우보악에 산불이 났다는 신고가 119에 접수됐다.

 

21일 서귀포시 색달동 우보악 화재 현장. 제주도 소방안전본부 제공

서귀포소방서는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소방과 서귀포시청 등 인력 196명과 산불 진화 차량 등을 동원해 신고 접수 2시간 33분만인 오전 6시 30분쯤 화재를 완전히 진압했다.

 

이번 화재로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지만, 오름 정상 인근 임야 9000㎡(폭 100m, 길이 1㎞)가량이 탔다. 소방당국은 정확한 피해규모와 화재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제주도 소방안전본부는 대형재난에 대비해 설 연휴 관서장 지휘선상 근무 등 현장 대응태세 강화를 기본으로 하는 특별경계근무 태세를 갖추고 있어 이번 새벽 화재에도 대규모 소방력을 투입해 신속하게 초동 대응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오영훈 지사는 우보오름 화재 현장을 찾아 “산불 확산 방지에 철저를 기할 것”을 당부했다.


제주=임성준 기자 jun2580@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
  • 강소라 '출산 후 3년 만에 복귀'
  • 송혜교, 블랙 원피스로 완성한 동안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