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NC백화점 야탑점, 오늘부터 영업 재개 “안전점검 거쳐 건축물 구조 안전성 확인”

입력 : 2023-01-21 06:44:59 수정 : 2023-01-21 06:44:5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측 "구조 전반 안전성 문제없음 확인받았다"

천장 석고보드 균열로 영업을 중단했던 NC백화점 야탑점이 21일부터 영업을 재개한다.

 

NC백화점 야탑점은 20일 홈페이지에 고객 안내문을 띄우고 21일 오전 10시 30분부터 영업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킴스클럽은 오전 9시에 문을 연다.

 

NC백화점은 안내문에서 "관계 당국과 긴밀히 공조해 건축물 안전 점검 전문업체로부터 구조 전반의 안전성에 대해 문제없음을 확인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천장 보수가 필요한 부분은 보강공사를 진행했다"며 "다시 안심하고 방문할 수 있도록 전사적으로 안전 표준 교육을 강화하고 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덧붙였다.

 

NC백화점 야탑점은 16일 오후 천장에 균열이 발생했는데도 영업을 이어간 것으로 알려지면서 논란이 됐다.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까지 나서 문제를 지적하자 이튿날인 17일부터 영업을 중단하고 정밀 안전진단을 실시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유정 '행복한 미소'
  • 김유정 '행복한 미소'
  • 정소민 '미녀 비올라'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