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60대 근로자, 스포츠 센터 세탁기에 팔 끼인 채 발견…과다출혈로 숨져

입력 : 2023-01-20 07:16:03 수정 : 2023-01-20 13:40:2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찰, 과실 여부 등 수사
MBN 캡처

 

한 스포츠센터에서 60대 근로자가 근무 중 숨지면서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0일 경찰 등에 따르면 지난 16일 오후 1시쯤 한 스포츠센터에서 60대 근로자 A씨가 세탁기에 팔이 끼인 채 발견됐다.

 

함께 일하던 직원의 신고로 출동한 소방당국이 A씨를 인근 병원으로 옮겼으나 과다출혈로 숨졌다.

 

입건 전 조사에 착수한 경찰은 관계자들을 상대로 과실 여부 등을 조사하고 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유정 '행복한 미소'
  • 김유정 '행복한 미소'
  • 정소민 '미녀 비올라'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