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포항시, 2022년부터 만 1세 이하 가정에 ‘부모급여’ 지급

입력 : 2023-01-20 01:00:00 수정 : 2023-01-19 19:32:5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만 0세(0~11개월) 월 70만 원,
만 1세(12~23개월) 월 35만 원 지급
25일까지 아동 2100여 명에 14억여 원 지급

경북 포항시는 올해부터 만 1세 이하 가정에 영아수당 대신 ‘부모급여’를 매월 25일에 지급한다고 19일 밝혔다.

 

‘부모급여’는 기존 시행되던 ‘영아수당’을 확대 개편한 제도로 2022년 이후 출생 아동이 지원 받을 수 있다. 가정양육 시 일정 금액으로 지원 받고 어린이집을 다니는 경우 어린이집 보육료 차액분만 지급된다.

 

부모급여는 기존 영아수당(월 30만 원 또는 보육료)보다 지원금액이 대폭 상향돼 양육 부담이 경감될 것으로 기대된다.

 

만 1세 이하 아동이 있는 기존 영아수당 수급자는 별도의 신청 절차 없이 수령할 수 있으며, 종일제 아이돌봄과는 중복으로 서비스를 지원받을 수 없다.

 

가정에서 아동을 양육하는 경우 만 0세(0~11개월)는 월 70만 원, 만 1세(12∼23개월)는 월 35만 원을 지급할 계획이다. 대상 아동이 어린이집을 다닐 경우 만 0세 아동은 어린이집 보육료 차액분인 18만6000원을 지급하고, 만 1세 아동은 보육료만 지원한다.

 

앞서 시는 어린이집 필요경비(행사비) 신규 지원과 어린이집 안전공제회 지원 확대 등 다양한 보육 수요에 맞는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여 오고 있다.

 

최명환 시 복지국장은 “올해 처음으로 실시되는 영아수당을 통해 오는 25일 2100여 명의 아동들에게 약 14억 원을 지급할 예정”이라며 “양육 지원을 강화해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도시 포항 조성에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포항=이영균 기자 lyg0203@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
  • 강소라 '출산 후 3년 만에 복귀'
  • 송혜교, 블랙 원피스로 완성한 동안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