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한·미, 자유무역 통상 연대 나선다 [尹대통령 순방]

입력 : 2023-01-20 03:12:12 수정 : 2023-01-20 03:12:1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양국 정부 다보스포럼서 제안

각국 보호주의 조치 최소화 등 협력
산업부, 주요 통상장관 ‘릴레이 회의’

추경호, UAE 300억弗 투자 협력 논의
상반기 서울서 경제공동위 개최 합의

정부가 스위스 다보스에서 열린 세계경제포럼(WEF·다보스포럼)에서 세계 주요국 및 국제기구 등과 릴레이 회의를 열고 글로벌 무역·투자 활성화를 위한 협력 방안을 모색했다. 아랍에미리트(UAE)와는 올해 상반기 서울에서 투자 협력에 대한 구체적 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위원회를 열기로 했다.

안덕근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왼쪽)이 18일(현지시간) 스위스 다보스에서 야체크 사신(Jacek Sasin) 폴란드 부총리를 비롯한 한-폴란드 양국 에너지 CEO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Polish House 토론회'에 폴란드 정부 초청으로 참석해 있다. 산업통상자원부 제공

산업통상자원부는 안덕근 통상교섭본부장이 캐서린 타이 미국 무역대표부(USTR) 대표와 함께 WEF 주최 세션에 패널로 참석해 자국 중심주의에 대응해 다자무역체제 복원의 필요성을 역설했다고 19일 밝혔다. 안 본부장은 “무역은 여전히 글로벌 경제를 뒷받침하는 주요 수단”이라며 “보호주의와 자국 중심주의에 대응한 글로벌 자유무역 시스템 회복을 위해 글로벌 통상 연대를 강화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다른 세션에서 디지털 무역 확산과 글로벌 공급망 안정성 확보, 각국 보호주의 조치 최소화 등 글로벌 무역·투자 활성화를 위한 협력 방안을 제안했다. 폴란드 정부의 초청 행사에서는 야체크 사신 부총리 겸 국유재산부 장관 및 양국 에너지 기업 최고경영자(CEO)들을 만나 유럽 에너지 안보를 위한 원전의 역할을 주제로 대화를 나눴다. 이 행사에는 황주호 한국수력원자력 사장도 초청됐다. 안 본부장은 응고지 오콘조이웨알라 세계무역기구(WTO) 사무총장을 비롯해 주요국 통상 장관 간 비공식 협의를 시작으로 릴레이 통상장관회의에도 참석했다.

다보스포럼 참석차 스위스를 방문한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8일 (현지시간) 인도네시아 파빌리온에서 루훗 빈사르 판자이탄 해양투자조정장관과 면담에 앞서 인사하고 있다. 기획재정부 제공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압둘라 빈 투크 알 마리 UAE 경제부 장관을 만나 상반기 서울에서 ‘제8차 한·UAE 경제공동위원회’를 개최하기로 협의했다. 양국 간 최고위 경제협력 플랫폼인 경제공동위가 서울에서 열리는 것은 2018년 이후 처음이다. 양국은 아울러 정상회담에서 협의된 300억달러 규모 투자 분야 협력을 위한 협의 채널 구축을 논의하기로 했다. 추 부총리는 또 루흣 빈사르 빤자이딴 인도네시아 해양투자조정장관을 만나 올해 3월 한국에서 제1차 한·인도네시아 고위급 투자 대화를 진행하기로 협의했다.

 

한국수출입은행도 국내 기업의 중동지역 사업 수주 확대를 위한 전방위적 지원에 나섰다.

윤희성 한국수출입은행장(왼쪽 네 번째)이 지난 18일(현지시간) 사우디 리야드 페어몬트 호텔에서 타렉 알 사단 리야드 은행장(왼쪽 다섯 번째)과 사우디 자푸라(Jafurah) 열병합발전사업 관련 프로젝트 파이낸스(PF) 금융 지원에 합의 후 기념 촬영하고 있다. 한국수출입은행 제공

윤희성 수은 행장은 지난 18일(현지시간) 사우디 리야드 페어몬트 호텔에서 타렉 알 사단 리야드 은행장과 만나 사우디 자푸라 열병합발전사업 관련 프로젝트 파이낸스(PF) 금융지원에 합의했다. 양 기관은 각각 2억7000만달러와 1억6500만달러의 금융지원 약정서에 서명했다. 사우디 자푸라 열병합발전사업은 자푸라 가스전에 전력과 스팀을 공급하는 프로젝트로, 사우디 정부가 원유 의존도를 낮추기 위해 전략적으로 추진 중인 사업이다.

 

수은은 같은 날 사우디 수출입은행과 청정에너지 및 인프라 분야 해외 프로젝트 발굴·지원, 양국기업의 수출 확대 상호 협력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기도 했다.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도 같은 날 마티아스 코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사무총장과 면담하고 국내 우수 창업·벤처 사례와 디지털 전환 등 주요 정책을 OECD 회원국과 공유할 수 있도록 정기적인 세미나를 개최할 것을 제안했다.


김범수·이지민·이강진 기자, 세종=이희경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
  • 강소라 '출산 후 3년 만에 복귀'
  • 송혜교, 블랙 원피스로 완성한 동안 미모